사업확장 휴온스그룹 ‘산하 조직 수술’ 착수
사업확장 휴온스그룹 ‘산하 조직 수술’ 착수
“확장된 사업 재정비, 기업별 경쟁력과 전문성 · 브랜드 가치 제고 위해 합병”

“중복 분산 인력과 제조 및 생산 시설 통합, 전문 인력과 설비 효율적 재배치”

휴온스네이처, 휴온스내츄럴 흡수 합병 ... 합병작업 내년 1월 마무리 

휴온스메디케어, 휴온스메디컬 흡수합병 ... 합병작업 내년 2월 마무리
  • 박원진 · 정우성
  • admin@hkn24.com
  • 승인 2021.11.16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온스그룹 판교 사옥 [사진=휴온스글로벌]
휴온스그룹 판교 사옥 [사진=휴온스글로벌]

[헬스코리아뉴스 / 박원진 · 정우성] 대대적인 사업 확장에 나섰던 휴온스그룹이 사업구조 재편에 나선다. 비대해진 조직에 메스를 가해, 그룹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휴온스그룹 지주회사인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은 16일, 각 사업 부문별 역량 및 전문성 강화, 그리고 시너지 확대 및 운영 효율화를 위해 휴온스네이처와 휴온스내츄럴을, 휴온스메디케어와 휴온스메디컬을 각각 합병키로 했다고 밝혔다.

휴온스네이처와 휴온스내츄럴은 내년 1월 합병 작업이 마무리되며, 휴온스네이처가 휴온스내츄럴을 흡수하는 방식이다.

양사의 합병은 모회사 ㈜휴온스(대표 엄기안)가 신성장동력으로 삼고 있는 건강기능식품 사업의 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한 조치다. 휴온스는 휴온스네이처의 인∙홍삼 영역에서의 전문성과 생산력이 휴온스내츄럴의 상품개발력과 온오프라인 영업마케팅 역량과 결합돼 보다 전문적이고 확장된 종합 건강기능식품 회사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온스메디케어와 휴온스메디컬은 의료기기 부문에서 역량을 모은다는 전략이다. 멸균, 소독 분야 의료기기 사업을 영위하는 휴온스메디케어와 에스테틱 및 치료용 의료기기 사업을 통합함으로써 소독∙멸균-에스테틱-치료를 아우르는 국내 대표 의료기기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합병을 통해 매출 규모와 기업 가치가 증대되는 만큼 IPO 시기도 앞당겨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 사의 합병 완료 시점은 내년 2월로, 휴온스메디케어가 휴온스메디컬을 흡수하는 방식이다. 

휴온스글로벌 관계자는 “’토탈 헬스케어 그룹’을 목표로 그간 M&A와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확장된 사업들을 재정비하고 기업별 경쟁력과 전문성, 브랜드 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합병을 결정했다”며 “각사에 중복 분산되어 있던 인력과 제조 및 생산 시설들을 통합해 전문 인력과 설비의 효율적 배치 및 운영 등을 통해 비용 절감과 규모의 경제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그룹 관계자는 “이번 합병을 통해 각사 경쟁력과 기업가치 증대뿐 아니라 그룹 측면에서 사업 구조 고도화와 체계화, 전문화를 추진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며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등 그룹의 새로운 도약을 책임질 미래 전략 사업들에 힘을 실어 토탈 헬스케어 그룹의 위상을 갖춰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휴온스글로벌 종속회사 현황] (단위 : 백만원)

상호

설립일

주소

주요사업

최근사업연도말자산총액

지배관계 근거

주요종속회사 여부

(주)휴온스

2016.05.03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창업로 17휴온스글로벌 사옥 8층(시흥동)

의약품

395,290

실질지배력 보유

해당

(주)휴메딕스

2003.02.27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창업로 17휴온스글로벌 사옥 6층(시흥동)

에스테틱

155,053

실질지배력 보유

해당

(주)휴베나

1996.10.29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창업로 17휴온스글로벌 사옥 7층(시흥동)

유리용기

24,094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미해당

(주)휴온스메디케어

1999.09.16

부산광역시 강서구 녹산산단165로 22(송정동)

감염관리 시스템

36,460

실질지배력 보유

미해당

(주)휴온스랩

2018.02.28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갈마치로288번길 14, 8층(상대원동, 성남에스케이브이1타워)

바이오R&D

2,780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미해당

(주)휴온스내츄럴

2013.09.13

충북 진천군 이월면 진광로709-104

건강기능식품

11,723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미해당

(주)휴온스메디컬

2015.04.03분할설립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갈마치로314, 2층(상대원동, 성남센트럴비즈타워)

의료기기

30,421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미해당

(주)휴온스네이처

2001.10.12

충청남도 금산군 금산읍 진악로 981

건강기능식품(홍삼)

25,478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미해당

HUONS USA, INC.

2020.04.27

601 108th Avenue Northeast 19thFloor Bellevue WA 98004 USA

의약품, 의약외품,의료기기 등판매업

2,122

실질지배력 보유

미해당

(주)휴온스바이오파마

2021.04.02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창업로 17휴온스글로벌 사옥 7층(시흥동)

의약품, 생물학적제제 제조 판매

30,899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미해당

(주)휴온스블러썸

2002.06.25

인천 서구 원적로7번길 29

화장용 소품등의 제조 판매 및 도소매

46,670

기업의결권의과반수 이상 소유

해당

학산세박화장용품유한공사

2018.06.25

광동성 강문시 학산시공화전 공영1로2호의2

메이크업 스펀지 및 퍼프 생산/제조/수출/수입

405

실질지배력 보유

미해당

(주)블러썸픽쳐스

2014.08.01

서울 강남구 선릉로131길 16

영화 및 영상물제작,영화수입배급업

3,731

실질지배력 보유

미해당

(주)블러썸스토리

2016.09.23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덕은1로 5

웹드라마각종 컨텐츠의 제작 판매

5,041

실질지배력 보유

미해당

 

사업구조 재편해도 복잡하기는 마찬가지 

현재 그룹산하 종속회사만 14개 ... 타법인 출자 17곳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

하지만 휴온스그룹은 아직도 방대한 규모의 계열회사를 두고 있다. 

15일 공시 현황을 보면, 현재 지주회사인 휴온스글로벌은 산하에 휴온스, 휴메딕스, 휴온스블러썸(이상 상장사) , 휴온스바이오파마, 휴베나, 휴온스메디케어, 휴온스랩, HUONS USA, INC. 휴온스내츄럴, 휴온스네이처, 휴온스메디컬, 학산세박 화장용품유한공사, 블러썸픽쳐스, 블러썸스토리(이상 비상장사) 등 무려 14개의 종속회사를 거느리고 있다.

앞으로 2개 기업을 줄인다고 해도 12개가 더 있는 셈인데, 지난해 그룹 전체 매출액이 5200억 원대(연결기준)에 불과한 중견기업치고는 매우 복잡한 사업구조를 형성하고 있다. 

게다가 휴온스그룹은 이들 종속회사 외에도 무려 17곳의 타법인에 출자를 단행했다. 이들 출자 기업 중 일부는 직접 경영에도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Huons USA가 대표적이다. 

과연 휴온스그룹이 이름이 비슷한 일부 계열회사 합병만으로 원하는 성과를 얻어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