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흉부외과 1년차 전임의 전원 사직” … “교수도 사표 준비”
“서울아산병원 흉부외과 1년차 전임의 전원 사직” … “교수도 사표 준비”
“환자 사망시 의료 분쟁 부담”

전공의 지원도 정원 56% 그쳐
  • 정우성
  • admin@hkn24.com
  • 승인 2021.10.03 11:35
  • 댓글 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과의사 수술실
기사 내용과 관련 없는 자료 사진

[헬스코리아뉴스 / 정우성] 국내 최고 수준 대학 병원에서도 흉부외과 등 바이탈(vital) 기피 현상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흉부외과 전문의인 노환규 대한정맥통증학회 회장(전 대한의사협회 회장)은 3일 페이스북에 “올해 서울아산병원 흉부외과 전임의(펠로우) 1년차는 4명 중 3명이 이미 사직했고, 남은 1명도 최근 사직했다”고 전했다. 노 회장의 전언대로라면 1년차 흉부외과 전임의 전원이 사직한 것이다.

전임의는 인턴·레지던를 마치고 전문의 자격을 취득한 다음 거치는 과정이다. 노 회장은 “전임의뿐만 아니라 대학 병원 흉부외과 교수들도 사직을 고려하는 이들이 다수”라고 밝혔다.

사직을 고려하는 한 흉부외과 교수는 “요즘 환자가 사망하면 대부분 의료분쟁조정원으로 간다. 거기에 365일 호출을 받아내며 간신히 버티고 있었는데 수술실 CCTV 강제설치 법안까지 통과되고 보니 허탈감이 밀려와 이런 상황에서 이 일을 지속해야 하나에 대한 강한 회의감이 든다”고 말했다.

노 회장은 “수술실 CCTV 강제설치법은 ‘표’를 좋아하는 정치인들이 만든 법이다. 포퓰리즘 정치인들이 국민을 살해하는 꼴이다. 그들을 많은 국민이 지지하고 있으니, 국민이 국민을 살해하는 꼴이다”며 “2022년 외과계 지원은 기대를 말아야 한다”고 적었다.

전공의 지원에서도 인기과와 비인기과의 차이는 심각한 수준이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용호 의원(무소속)이 지난 2일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2017년∼2021년) 전공의 모집 현황을 공개했다.

올해 전공의 26개 모집 전공 중 지원율 하위 5개 전공은 핵의학과(18.8%), 소아청소년과(37.3%), 병리과(38.3%), 흉부외과(56.3%), 방사선종양학과(56.5%)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지원율 상위 5개 전공은 재활의학과(202%), 정형외과(186.9%), 피부과(184.1%), 성형외과(180.6%), 영상의학과(157.2%) 순이다.

[관련 기사=수술실 CCTV 설치법 통과하자 ‘사표’ 던진 흉부외과 의사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흉부의사 2021-10-09 22:17:30
아산병원 흉부외과 교수 전원이 사표 쓴게 아니다. 전임의 1년차 4명 전원이 사표 쓴 것이다.
흉부외과 분위기가 안좋아서 나간건데 이걸 CCTV랑 엮는 노완규 전의협회장이나, 기사도 제대로 못읽고 잘 다닌다고 댓글다는 독자나.. 가관이다
CCTV랑 상관없이 나간겁니다.

부릉부릉 2021-10-09 14:48:35
여기서 소설을 쓰시면 안되지요.
사실 관계 어려운것도 아니고 전화 한통 걸어보면 파악 가능한건데..
전원사직?
여전히 자기는 즐겁게 잘 다니고 있는데 뭔 기사냐? 하는 의사분도 계신 모양인데..

소설쓰지말고취재를해라 2021-10-09 14:33:59
소설을 쓰지말고 취재를 좀 하세요. 기자님들!!!
아무렇게나 막 쓰고 보람느끼며 열심히 일하는 의사분들한테 무슨 민폐입니까?
사과하세요!

dd 2021-10-09 14:33:21
http://m.amc.seoul.kr/asan/mobile/staff/base/staffBaseInfoMoList.do?searchHpCd=D043

서울 아산병원 흉부외과 의료진들 잘만 있습니다만 뭔 전원사직?

리수 2021-10-09 13:47:29
http://www.etoland.co.kr/data/daumeditor10/211009/42893416337531631.jpeg
퇴사 안했다는데????? 이건 뭔가요?

ㅂㅅ인가 2021-10-09 12:10:49
보람느낀다는 애들이다. 그런애들이 포기하고 이제 그만둔다는겨ㅋㅋ ㅋㅋㄲ2명 다 살려내라고 CCTv달다가 1명살릴것도 못살리는겨ㅋㅋㅋㅋㅋ 황금알을 낳는 거위 배를 가르고있는 중인데 그걸 모르고 비웃고있네ㅋㅋㅋㅋㅋ

ㅂㅅ인가 2021-10-09 12:04:52
ㅋㅋㄱㅋㅋㅋ 사태의 심각성을 모르네ㅋㅋㅋ 실력이 뽀록날까봐 그만둔다느니 인성이 바닥이니 조롱할때가 아닐텐데ㅋㅋㅋ 대한민국 탑 병원 서울연세삼성아산성모 중에서도 외과수술파트는 아산병원이 탑중에 탑이다ㅋㅋ 그런 아산에서 손때기 시작한거면 조만간 탑5도 그다음은 지방도 흉부외과는 무너진다는거야ㅋㅋㅋㅋ 댐에 구멍 한군데 뚫리기 시작하면 나머지는 무너지는데 얼마안걸려ㅋㅋ 필리핀 말레이시아 가도 지금수술비 6배는 나온다ㅋ 걔들이 설마 너희가 비웃는 아산병원 의사보다 실력이 덜할거라고 생각하는거아니지?ㅋㅋㅋ 흉부외과 의사는 의사친구들사이에서 반농담이지만 ㅂㅅ라고 불린다 돈도 안되고 일상생활도 포기해야되는 인생을 왜선택하냐고ㅋㅋ 근데 걔들 2명 죽을꺼 자기덕분에 1명죽으면 세상에 도움이되는거아니냐면서 보람느낀다는

의대정원늘리기 2021-10-09 11:47:38
아니 365일 불려가는거자체가 사람이 적은곤데 그럼 공공의대를 하던 정원을 늘리던해서 사람더 뽑아야하는거아님? cctv보다는 걍 일하는 환경자체가 이상한데

강라 2021-10-09 11:43:29
근데 의료분쟁이 생겼을 때 자신들 잘못이 아닌걸 명백히 밝힐 수 있으니 더 좋은거 아님? 환자들 우기고 분쟁하는거 싫음 cctv설치를 오히려 환영해야하는건데 왜 반대하는지를 모르겠음

슈쥬아 2021-10-09 10:36:48
실력이 없나봐요ㅋㅋㅋCCTV 설치로 실력 뽀록날까봐 사직하는 걸로 보임

ㅋㅋㅋ 2021-10-09 08:13:26
환자 목숨 가지고 협박하는 의사라...없어도 되겠네요

이나무 2021-10-08 23:32:02
아산병원도 대리수술 하나요? 와 무섭네요......

바보들 2021-10-08 22:16:10
수술실에 안들어가면 CCTV 찍힐 일이 없잖아 바보들아 안좋은 사람들은 그냥 응급실에서 버텨. 좋은 곳 가실때까지.

김민수 2021-10-08 21:42:21
이래서 공공의대가 필요한거죠.

ㅇㅇ 2021-10-08 21:09:24
반드시 설치해야합니다. 일부 의사들이 논점을 흐리고 있는데, cctv설치는 의사의 의료상 부주의에 의한 과실범을 잡아내는것을 목적으로 하는것이지 일반적 의료인으로서 최선의 진료방법을 선택하여 어쩔수없이 사망에 이르게된 선의의 의료인을 처벌하기위한 목적이 아닙니다. 이미 의사가 대리수술, 성추행, 부주의에 의한 과실 등 많은 문제를 야기해왔죠. 이것들을 방지, 감시할수 있는 공익적 목적이 의사 개인 프라이버시보다 당연히 우수한 가치입니다.

인성거지들 2021-10-08 20:46:10
인성거지들

개개개 2021-10-08 20:23:58
의사는 아닙니다만... 국민 수준이 포퓰리즘이라면 사족을 못쓰고 180석을 만들어주는데... 오래 살려놓는게 무슨 의미가 있나 싶습니다. 전임의 선생님들 그동안 고생 많으셨습니다 ㅠ ㅠ

재앙민국 2021-10-08 19:05:52
이제 오픈카디악 누가하냐? Aortic dissection같은경우는 거의 의사 개인의 능력과 감에 의존해서 하는건데 그거 한번에 잘 못해서 시간 늦어져서 수술끝나고 사망하면 환자 바로 cctv내놔해서 고소미 들가겠구나 걍 이나라는 바이탈하는사람이 없어져야 정신차린다 대통령 할애비래도 의사가 없어서 수술을 못받는 지경에 이르러야됨 그러니까 후배의사들 정신차리고 그런과 가지 마 니들이 사명감으로 해봤자 결국에 돌아오는건 은팔찌아니면 무한온콜당직으로 MI와서 죽는것뿐임

지나가다 2021-10-08 04:32:50
흉부외과의 경우는 정말 조그마한 실수를 해도 되돌릴 수 없는 치명적인 상태가되지요.
같은 의사일을 해도.. 어떤 분야는 의료기구판매원이 수술을 집도해도 큰 문제가 생기지 않는 반면 흉부외가는 그럴수가 없지요... 개인적으로 같은 의료행위를 하더도 , 더 많은 금전적인 보상이 이뤄져야 하지 않나 싶습니다 .

간대생 2021-10-06 16:22:11
요즘 많은 곳에서 흉부외과에 대한 주제로 영상이나 드라마를 많이 만들지만, 정작 실제현장에 대한 노고나 어려움은 나타내주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정말 생명과 직결된 중요한 과지만 근무환경이 나아지지 않으면 소용없다고 생각드네요. 그 동안 버텨준 선생님들도 얼마나 힘드셨으면 그런 선택을 하셨을지 생각이 드네요. 앞으로 다양한 곳에서 힘든 의료현장에 대한 정보를 알려 많은 분들이 아셨으면 합니다.
선생님들 고생많으셨습니다.

이승준 2021-10-06 11:16:01
의사란것들이 쪽팔린줄 알아야지.
일본 병원 대상 수술실 CCTV장비 개발을 실제로 했던 사람으로서 얘기하면
일본 의사들의 경우 병원에 압력을 넣어서까지 CCTV설치를 반기는 편이다.
이유? 자신들은 의료과실을 내지 않을 자신이 있기 때문에 자신의 실수가 아니라는것을 증명하기 위해 꼭 필요한 장비라고 하더라.
거기에 더해서 CCTV에 타임머신 기능도 추가되면서 수술 후 가위나 메스등이 없을 경우 바로 확인해서 처리한적도 있다. 의사가 개발자한테 이런기능 넣어줘서 고맙다고 꼭 전달해달라고 하면서 엄청 고마워 하더라.

믹칭구 2021-10-06 09:02:33
ㅜㅜ 너무 안타까운 현실입니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