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년기 치아상실 노화 속도가 빨라진다
노년기 치아상실 노화 속도가 빨라진다
  • 이성복
  • admin@hkn24.com
  • 승인 2021.09.10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는 건강에 대한 독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선생님들의 의견을 가공하지 않고 직접 게재하고 있습니다. 본 칼럼이 독자들의 치료 및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강동경희대병원 보철과 이성복 교수
강동경희대병원 보철과 이성복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이성복] 65세 이상 연령층에 가장 빈번하게 나타나는 구강 기능장애는 대부분 치아 결손에 관련된 것이다. 치아 상실 시 가장 먼저 고려하게 되는 것이 바로 임플란트 치료인데, 노년기인 만큼 수술에 대한 걱정과 고민이 적지 않다. 특히 부모님이 임플란트 수술을 앞두고 있다면 수술의 통증을 견딜 수 있을지, 수술이 위험한 것은 아닌지, 틀니 등 치료방법 선택도 고민이다. 노년기 임플란트 치료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본다.

여러 이유로 치아가 빠지게 된 후에는 어떻게 치료했느냐에 따라 신체적 노화의 속도가 달라진다. 치아 상실은 그 자체로 다양한 후유증을 가져오는데, 앞니 상실로 인한 대인기피와 우울증, 어금니 상실로 인한 섭식장애로 영양결핍과 체력 저하, 근력 감소가 야기될 수 있다. 치아 결손 상태로 오랜 기간 내버려 두면 구강 위생상태에도 문제가 발생하며 여러 전신질환도 유발된다. 구강 내 잔여 음식물에 의한 세균번식으로 잇몸병이 진행되고 심장질환 및 폐렴이 발생할 확률이 높아진다.

어금니도 중요하다. 한국인의 주식인 밥과 김치 정도를 잘 씹고 식사를 하기 위해서는 잔존 자연치아가 최소한 18개 정도 있어야 하며, 육류를 잘 먹기 위해서는 최소 20~24개는 있어야 한다. 결국, 위아래 턱에 좌·우측 각각에 2개씩의 큰어금니가 모두 존재하는 28개여야만 잘 씹어 먹을 수 있다. 한국인의 식생활이 크게 바뀌지 않는 한, 위아래턱 좌우측 각각에 2개의 큰어금니가 필요하며 결국 28개의 모든 치아가 존재하여 기능해야만 비로소 정상적인 음식섭취가 가능하다.

노년기가 되면 젊을 때 치료하는 것보다 신경 써야 할 것도 많다. 당뇨병, 고혈압, 뇌졸중, 심근경색증, 협심증, 면역기능 결핍, 기관지 천식, 투약과 연관된 출혈성향 증가, 간장질환, 신장 질환 등이 있으며 전신질환의 잠재적 위험성을 항상 염두에 두고 치료해야 한다.

우선 틀니를 보자. 노년층은 틀니보다는 고정성 브릿지가 모든 기능 면에서 훨씬 더 편하다. 자연치아나 임플란트를 이용한 고정성 브릿지는 입에 넣었다 뺐다 하지 않고 원래의 내 치아나 다름없이 유사한 기능을 할 수 있다. 더구나 나중에 더 고령에 이르러서 거동이 불편하게 되어, 보인 스스로 틀니를 다룰 수 없는 경우에는 틀니 선택을 후회하는 예도 많다. 다만, 치료비 증가로 인한 경제적인 부담이나, 임플란트 수술을 받을 수 없는 불가피한 상황 때문에 어쩔 수 없이 틀니를 사용하게 될 수 있다.

다행히 임플란트 치료 기술은 계속 발전하고 있고, 통증과 수술로 인한 불편에 대한 부분도 많이 사라졌다. 무통 마취를 통한 통증 감소는 물론 치료 기간도 상당히 줄었다. 최근에는 컴퓨터 가이드 수술로 1~2개 치아 결손으로 인한 임플란트는 당일 수술도 가능하다. 환자 친화적 치료를 통해 턱뼈 상태가 좋은 환자는 수술 후 즉시 임시 치아를 장착할 수 있어 문제없이 식사도 할 수 있다.

최소침습적인 임플란트 치료법이라는 게 있다. 간단한 수술로 임플란트 유지형 자석 의치(틀니), 임플란트 고정성 단순형 브릿지(fixed hybrid prosthesis)와 같은 상부 보철 치아를 설계할 수 있다. 내원 횟수를 줄일 수 있는 치료계획으로 고령 환자뿐만 아니라 간병인, 보호자가 위생관리를 잘할 수 있는 보철 디자인(유니버설 디자인)을 제공한다.

임플란트를 위한 ‘하향식(Top-Down) 치료방식’은 요즘 선호하는 치료법이다. 하향식(Top-Down) 치료란 치과병원에 처음 방문부터 덜컥 임플란트 수술을 하는 것이 아니라, 환자가 처음 치료계획을 세울 때부터 마지막 보철 치아까지 형상화한 후 그에 맞춰 임플란트를 수술하는 것을 말한다. 집을 지을 때 건물 외형 투시도를 먼저 그려놓고, 거기에 맞추어 건축 설계도를 작성한 다음, 설계도에 따라 건물 기둥을 땅에 박기 시작하는 것과 같다.

이를 위해서는 진단 및 치료계획에서 보철과와 영상 치의학 진단이 필요하며, 이때 개략적인 치료비 산정이 이뤄진다. 이후 구강외과와 치주과, 보철과 협진 아래 수술이 진행되고, 보철과에서 보철 장착을 완료한다. 마지막으로 유지, 보수, 관리를 정기적으로 점검하게 된다. 보철물이나 임플란트 치아가 구강 내에서 장기간 유지될 수 있도록 환자 중심 치료가 이뤄진다.

임플란트를 시술할 때 가장 신경 쓰이는 것은 역시 비용이다. 대부분의 환자들은 값싼 임플란트를 원하지만, 결론부터 말하면 싼게 비지떡이 될 수 있다. 임플란트는 싸다고 무조건 좋은 게 아니다. 그만큼 수명이 단축될 수 있고 사용도중에도 이런저런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최근 일부 개원가를 중심으로 임플란트에 대한 과잉 광고와 덤핑이 문제가 되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일부 병원에서 치료 기간 단축이나 수술 횟수 감축, 무절개·최소침습 수술, 엄청난 치료비 절감 혜택 부여 등을 열거하며 홍보하고 있지만, 이는 일률적으로 모든 환자에게 제공할 수 있는 것이 절대 아니다. 환자의 개인별 상태에 따라 달리 선택해야 하는 요소이기 때문에 가격을 기준으로 선택하는 것은 좋은 결과를 기대하기 어렵다는 것을 알아야한다. [글 : 강동경희대병원 보철과 이성복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